본문 바로가기

세상사는 이야기

국립 대전 현충원/무명초

제67회 현충일날 국립 대전 현충원에

참배하기 위해,  05시에 진주에서 출발 하였 습니다.

 

이제는 내 아니면, 현충일날 참배할 사람이 없습니다.

아들이 가겠나, 딸이 가겠나, 손자가 가겠나...

참으로 눈물 나는 실제 상항입니다.

조금 더 세월이 가면, 아마도 무연고 묘가 되는 것 갔습니다.

올해는 현충원 도로가 막힘이 없어 쉽게 들어왔습니다

이제는 함께 모시고 올 분은 아무도 없다고  울면서 고했습니다

무명초의 부득이한 사정으로,

훌륭하신 블로거 님들의 블방을 자주 찾지 못하여 죄송합니다.

언제나 변함없이, 방문해 주시고, 좋은 말씀 주시어 깊은 감사드립니다.()

무명초의 세상 사는 이야기 / 사랑의 하트 ♡ 공감. 한번 눌러 주십시오^*^

 

 

'세상사는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진주 지우회  (0) 2022.06.16
눈물의 바다 사량도2/무명초  (1) 2022.06.12
눈물의 바다 사량도 1/무명초  (0) 2022.06.04
아구찜/무명초  (0) 2022.06.02
해운대 모래축제  (0) 2022.05.27
  • BlogIcon 천사의 기쁨 2022.10.03 12:45 신고

    사랑합니다~♡
    개천절 삼일간의 연휴를 잘
    보내시 계는지요 황금 연휴
    삼일째 개천절 월요일 입니
    다 창밖에 가을비가 촉촉히

    내리고 있습니다 비온뒤 기
    온이 조금씩 떨어지겠죠 들
    판엔 곡식들이 누렇게 익가
    는 아름다운 계절입니다 풍

    성한 가을을 기대해도 좋을
    듯 하네요 감기 조심하시구
    요 연휴마지막날 자연이 영
    글 듯이 소망하시는 결실의

    꿈도 이루시고 웃음이 함께
    하는알찬 한주 되시길 기도
    합니다 정성으로 올려 주신
    귀한 포스팅에 감사히 머물

    다 갑니다.~♡ 공1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