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세상사는 이야기

사량도/무명초

눈물의 바다 사량도...  1년에 한 번 음력 5월이면,

아무도 모르게 혼자서 통영시 사량도 내지항을 찾아갑니다.

2017년 음력 5월에 돌아가신 존경하옵는 고인의 묘소를 찾아가. 

정성껏 소주를 한잔 올리고 묘소 앞에서 무명초가 가슴에 있는

애한의 통곡 소리로 실 것 울고 옵니다.

※ 통영시는 총: 570개 섬이 있습니다 ☞ 무인도(섬): 526개, 유인도(섬) : 44개.

줄을 서있는 차들은, 풍양호 저~ 배에 모두 실을 것입니다, 무명초차량이 첫 번째입니다.

▲풍양카페리호에 무명초 승용차를 실었습니다 ▲

▲목적지 내지항이 보입니다 ▼

▲ 내지항 입니다▲

▲고인의 자택이 보입니다.▲

▼고인의 묘소 앞에 차를 세워놓고 참배합니다. ▼

묘소 앞에서 보면, 사량도 옥녀봉이 보입니다.

풍양호 카페리 배에는 대형 승합차, 화물차도 실습니다

묘소를 참배한 후  내지항을 뒤로하고 다시 육지로 나옵니다.

 ▼아래 사진은 2017년 음력 5월, 고인이 돌아가셨을 때 영정 사진이며,

조화 들어온 것을 올려 보면서 그때를 다시 한번 생각합니다. ▼

조화가 너무 많이 들어와 꽃은 돌려보내고 리본만 떼어 벽에다 걸었습니다.

 ▲위사진은 2017년 음력5월, 고인이 돌아가셨을 때 영정 사진이며,

조화 들어온 것을 올려 보면서 그때를 다시 한번 생각합니다. ▲

변함없이, 방문해 주시고, 좋은 말씀 주시어, 감~사~합니다^0 ^ 영광입니다 ^*^~*

무명초의 세상 사는  사소한 이야기 / 공감. 한번 눌러 주십시오 *(*

 

 

 

 

 

'세상사는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촉석루/무명초  (78) 2024.06.21
선학산/무명초  (162) 2024.06.18
옥수암/무명초  (129) 2024.06.11
생선구이/ 무명초  (104) 2024.06.09
국립 대전 현충원/무명초  (132) 2024.06.06